김하늘·윤상현·이도현, JTBC 새 드라마 ‘18 어게인’ 캐스팅 확정

[일요서울 | 곽영미 기자] JTBC의 새 드라마 ‘18 어게인’이 배우 김하늘, 윤상현, 이도현의 캐스팅을 확정했다.2020년 하반기 첫 방송 예정인 ‘18 어게인’은 이혼 직전에 18년 전 리즈시절로 돌아간 남편 이야기를 그린다. 드라마 ‘고백부부’로 섬세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하병훈PD가 JTBC로 이적한 이후 처음으로 연출하는 드라마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 가운데 배우 김하늘, 윤상현, 이도현의 ‘18 어게인’ 출연이 최종 확정돼 관심이 높아진다.김하늘은 극중 워킹맘들의 워너비 정다정으로 분한다. 정다정은 열여덟 쌍둥이 남

Top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