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 왕숙천서 사체 발견…경찰 수사

구리 왕숙천에서 실종 신고가 접수된 60대 남성의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26일 남양주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10분께 구리시 인창동 왕숙천 인근 물 위에 60대 남성이 떠있다는 119신고가 접수됐다. 출동한 구급대원이 현장에 도착했을 당시 이미 남성의 시신이 부패가 진행중인 상태였다.이 남성은 구리시 거주 시민으로 평소 치매를 앓아왔으며, 지난달 중순께 가족들로부터 실종 신고가 접수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시신 부검을 의뢰하는 등 사인을 조사 중이다.남양주=하지은기자

Top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