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0원 광고 작년 TV, 올해 위생가전…삼성·LG는 '성장 시장'서 싸운다 8255.xyz


라이벌 삼성전자와 LG전자가 또 맞붙었다. 지난해 TV로 세게 붙었다면 올해는 위생가전으로 전장(戰場)을 옮겼다. 작년부터 신경전을 벌여 ‘앙금’이 남은 건조기로 공방을 벌이더니 의류관리기로도 싸움이 번졌다. 온라인에 이어 오프라인까지 확전하는 모양새다. 23일 한경닷컴 취재 결과 삼성 디지털프라자 일부 매장에서 LG전자 의류관리기 ‘LG 스타일러’ 문제점 ...

Top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