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0원 광고 신혼집 꾸미기에 지갑 연다… 디자인 잡은 혼수가전 인기 8255.xyz


코로나19 여파로 신혼여행을 포기하게 된 김현정(여, 29세) 씨는 허니문은 이루지 못했지만 신혼집 로망은 꼭 이루려고 한다. 김 씨는 “고급스럽고 개성을 살린 실내 인테리어와 스타일리시하면서도 기능까지 더한 가전제품으로 신혼집을 꾸미고 싶다”고 말했다. 집을 뜻하는 ‘홈(Home)’과 꾸민다는 뜻의 ‘퍼니싱(Furnishing)’의 합성어로 가구와 소품 ...

Top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