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 오든지 말든지'…전력 보강 없는 흥국생명의 배짱

'김연경? 오든지 말든지'…전력 보강 없는 흥국생명의 배짱

'김연경? 오든지 말든지'…전력 보강 없는 흥국생명의 배짱

흥국생명은 2018-19시즌부터 3시즌 연속 봄 배구 무대에 올랐다. 이 기간에 통합우승도 달성하며 여자부 강팀으로 군림했다.

그러나 지난 시즌에는 정규리그 6위로 성적이 곤두박질쳤다. 신생팀 페퍼저축은행이 없었다면 최하위는 흥국생명의 몫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