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근마켓 ‘같이해요’ 최고 인기 모임은, ‘함께 밥 먹기’

당근마켓에서 가장 인기있는 이용자 모임은 ‘같이 밥 먹기’였다. 당근마켓에 따르면 ‘같이해요’에 밥/카페(23%) 모임 모집글이 가장 많이 올라온 것으로 집계됐다. 비도 오는데 지금 파전 드실 분 있나요? 채식에 관심있는 분들, 주말에 비건 식당 함께 가요, 음식점 체험권을 받았는데 동네 친구가 없어요. […]

당근마켓 ‘같이해요’ 최고 인기 모임은, ‘함께 밥 먹기’

당근마켓에서 가장 인기있는 이용자 모임은 ‘같이 밥 먹기’였다.

당근마켓에 따르면 ‘같이해요’에 밥/카페(23%) 모임 모집글이 가장 많이 올라온 것으로 집계됐다. 비도 오는데 지금 파전 드실 분 있나요? 채식에 관심있는 분들, 주말에 비건 식당 함께 가요, 음식점 체험권을 받았는데 동네 친구가 없어요. 쭈꾸미 좋아하시는 분 있나요? 퇴근하고 맛있는 커피 마시면서 같이 힐링할 분 찾아요!와 같이 함께 밥을 먹거나 커피를 마실 이웃을 구하는 글들이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다음으로는 취미(19%) 모임이 인기였다. 다꾸(다이어리 꾸미기), 보드게임, 프랑스 자수, 한강 자전거 라이딩 등 동네 친구와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취미 생활을 함께하자는 글은 물론, “손 세차 좋아하시는 분들, 주말에 같이 세차하고 관련 정보도 공유해요”처럼 이웃과 취미에 대한 관심사를 나누고자 하는 글들이 많았다. 이 밖에 운동(17%), 독서/스터디(10%), 산책(7%), 러닝(3%), 반려동물(2%), 육아(1%) 등 다양한 주제의 모임이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다.

‘같이해요’는 지난 8월 한 달간 참여 게시글 수가 5월 대비 두 배 이상 증가하는 등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같이해요’는 동네 맛집 탐방, 공원 산책 등 일상 모임부터 운동, 스터디, 게임 등 취미를 함께하는 모임까지, 이웃들의 크고 작은 다양한 교류들을 지원하고 있다. 동네 이웃과 함께하기에 시간과 장소에 크게 구애받지 않고 부담없이 만날 수 있다는 것이 성장세의 비결이다. 당근마켓은 지역 커뮤니티 활성화를 위해 ‘같이해요’를 연내 전국 서비스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당근마켓 김서은 동네생활 같이해요 서비스 기획자는 “최근 1인 가구 수가 늘어나며, 동네에서 밥 친구를 사귀거나 취미생활을 함께하는 등 이웃과 연결되고자 하는 니즈가 점차 커지고 있다”며.“‘같이해요’를 통하면 언제든 부담 없이 동네 이웃들과 어울릴 수 있고, 다양한 취미 활동도 함께할 수 있어 이용자들의 만족도가 높다”고 밝혔다.

한편, 당근마켓은 최근 ‘동네생활’에서 좋은 정보와 소식을 공유하거나 감동을 선사하는 게시글을 쓴 이웃에게 고마움을 전할 수 있는 ‘칭찬 당근’ 기능도 새롭게 도입했다. 또한 동네 이웃들 여럿이 모여 제품이나 서비스를 공동으로 구매하고 자유롭게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같이사요’ 서비스 출시와 같이 로컬 커뮤니티 문화를 만들어나가고 있다.